415총선 코스피 주가 지수 전망 : 반등 한계점, 매도 시점 찾아야 할 때, 큰 흐름은 하락

코스피 200 주가 지수 전망 : 반등 한계점, 매도 시점을 찾아야 할 때
주식시장 폭락에 이은 반등이 있었고, 이런저런 전대미문의 부양책들이 쏟아져 나오고 있습니다.

그에 따라, 기대감을 가지는 사람들도 늘어나는 것 같습니다. 하지만, 지금은 반등을 겨냥한 매수포지션 청산과 매도 시점을 생각해야 할 때이지 싶습니다.

코스피200지수 저항선은 240으로 보이고, 이미 그 선을 넘고 있습니다. 그 어떤 이유를 달든, 치솟으면, 그것은 매도 기회로 되지 싶습니다.

이제 4.15총선이 끝났습니다. 코로나바이러스와 총선에 가리워져 있던 바탕적 상황이 드러나 보이게 될 것이고, 그것은 불확실성과 혼란스러운 상황으로 되지싶고, 그러한 상황은 장기화 될 가능성이 높다 싶습니다.

첨부) 덧붙이자면, 몇가지를 짚어 볼 필요가 있겠습니다. 앞으로 시장 상황이 어느 방향으로 어떻게 흘러갈 것인지를 가늠해 볼 수 있기 때문입니다.

1) 더불어민주당이 압승을 한 것인지, 아니면 그 무슨 미래통합당이 참패를 한 것인지, 이에 대하여 더불어민주당이 어떻게 해석하고 인식하는가 입니다.

2) 더불어민주당이 선거과정에 발생한 매우 엄중한 일들을 어떻게 해석하고 인식하며 처리하는가 입니다.

>> 청원 : 미래통합당 낙선운동 여성을 폭행한 가해자 구속수사 요청합니다
>> 미래통합당 낙선운동 여성을 폭행한 가해자를 구속수사하라!
>> 대진연, 광진서 인권침해 수사방식 개선하라!
>> 여대생 폭행범 풀어주고 피해자 2차가해한 광진경찰서는 진의를 밝혀라.
>> 대진연 "백색 테러 배후, 철저히 밝혀야 한다"
>> 백색테러 발생! 오세훈 후보 낙선운동하던 여대생을 남성이 폭행
>> 대학생들 “국가인권위원회에 광진경찰서의 협박·미행·성희롱·인권 침해 진정”
>> 대진연 “폭언. 불법채증 체포협박 성희롱발언 광진경찰서 규탄한다!”
>> 광진 경찰서, 공정선거 1인 시위 대학생들 제지 및 체포 협박해

>> 경찰의 의심스러운 행위, 진보 진영 '프락치공작' 하나!

>> "친일청산이 선거법 위반이라고요? " 오락가락 선관위 규탄
>> 대학생들,"선관위와 상의한 구호가 왜 선거법 위반인가?" 공정선거캠페인 상황일지
>> [정치동화 백성공주] '총선은 한일전'이 선거법 위반이라고?

3) 그 무슨 미래통합당인가 어디서 북에서 도주했다는 태영호(이름을 바꿔 태구민이라고 함)라는 인사를 서울 강남갑 국회의원 후보로 내세웠고, 그리고 당선이 되었습니다. 누구가 어떤 계산기를 두드리고 어떤 그림을 그리고 있는가 그리고 당선은 무엇을 의미하는가. 이에 대하여 더불어민주당이 어떻게 해석하고 어떻게 인식하며 어떻게 대응하는가 입니다.

>> 태영호 공천 미래통합당을 심판해야 한다

얼핏보면, 위의 일들은 시장과 아무런 련관이 없는 것처럼 보일 수 있습니다. 그러나, 실제에 있어서는 매우 바탕적이고 핵심적인 일이지 싶습니다. 적폐세력과 당당하게 맞서 싸워 과반석이 넘는 자리를 마련해준 이 땅의 주인인 유권자들과 정국에 대한 더불어민주당의 인식과 자세가 어떠한지를 명쾌하게 읽을 수 있는 일이기 때문입니다.

위 사안들에 대한 더불어민주당의 인식과 태도 그리고 신속성과 과단성은 앞으로 시장의 안정/불안정, 예측가능성/불확실성을 가늠할 수 있는 매우 좋은 지표로 되지 싶습니다. 더 멀리보자면, 앞으로의 대선과 다음 총선 분위기를 가늠해 볼 수 있는 지표도 되지 싶습니다.

더불어민주당이, 입이 아니라, 진정으로 민중을 위하여 일을 할 생각이 있다면, 성패는 신속성과 감단성(敢斷性)에 달려 있을 것입니다. 앞으로 보름 (4월 말) 정도만 지켜 보면 되겠습니다. 그때까지 어영부영하면, 그로써 이미 결론이 난 것으로 보면 맞지 싶습니다.


첨부) 아래 세 글을 하나의 탁자우에 올려놓고 꼼꼼하게 읽으며 헤아려 보시기 바랍니다. 큰 틀 곧 구조가 어떻게 짜여 있는지를 이해할 수 있는 좋은 글입니다.

>> [개벽예감 391] 민중의 관점에서 바라본 4.15총선의 다른 모습
>> 북 외무성 “최근 미국 대통령에게 그 어떤 편지도 보내지 않았다”
>> 트럼프 대통령, 김정은 위원장에게 '멋진 편지' 받았다